농협금융 계열사, 명퇴 신청 받는다

입력 2016-11-16 17:47 수정 2016-11-17 01:41

지면 지면정보

2016-11-17A14면

농협금융지주 계열사들이 오는 21일까지 임금피크제 대상자 등을 상대로 명예퇴직 신청을 받는다.

농협금융지주는 지주 본사와 농협은행·생명보험·손해보험 등 4개사가 17일부터 21일까지 명예퇴직 신청을 받는다고 16일 밝혔다. 1960년생 임금피크제 대상자 373명과 40세 이상 퇴직 희망 직원이 대상이다.

1960년생은 명예퇴직과 임금피크제 중 선택할 수 있다. 명예퇴직을 신청하면 26개월치 임금을 한 번에 받는다. 임금 기준은 퇴직 전 3개월치 급여 평균 금액이다.

임금피크제를 선택하면 임금피크에 들어가는 첫해에 직전 연봉의 65%를 받고 이듬해부터 55%, 45%, 35% 수준으로 급여가 떨어진다.

작년에는 대상자 353명 중 1명만 임금피크제를 선택하고 나머지는 명예퇴직했다.

이현일 기자 hiunea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