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의점 3만 개 돌파, 27년 만에

입력 2016-11-16 06:27 수정 2016-11-16 06:27
편의점 수가 3만 개를 돌파했다. 1989년 5월 세븐일레븐이 송파구 방이동에 국내 1호점을 선보인 지 27년 만이다.

16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10월 말 현재 국내 편의점 수는 3만 3000여 개에 달했다. CU(씨유)가 1만634개로 가장 많았다. 이어 GS25 1만486개, 세븐일레븐 8486개였다. 일본계인 미니스톱 2326개, 신세계가 운영하는 위드미가 1615개로 뒤를 이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셀프주유소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