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병우 수사' 특별수사팀, 증거인멸죄로 고발 당해

입력 2016-11-14 18:06 수정 2016-11-15 00:06

지면 지면정보

2016-11-15A29면

시민단체 투기자본감시센터는 가족회사 자금 횡령 등 각종 비리 혐의로 고발된 우병우 전 청와대 민정수석비서관(49)을 수사 중인 서울중앙지방검찰청 특별수사팀을 14일 검찰에 고발했다.

이 단체는 이날 오후 2시 서울중앙지검에 윤갑근 특별수사팀 팀장 등 특별수사팀 소속 검사와 수사관을 공무집행방해죄와 증거인멸죄로 고발했다. 센터는 “피의자 대부분을 소환하지도 않고, 피의자 도피를 방조하는 등 수사 자체를 기피했다”고 주장했다.

박한신 기자 hanshi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