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마을금고, 중금리 신용대출 상품 출시

입력 2016-11-14 15:27 수정 2016-11-14 15:38
새마을금고중앙회는 새롭게 정립한 신용평가시스템을 기반으로 개인 및 자영업자를 위한 신규 중금리 대출상품을 14일 출시했다.

개인 전용 ‘MG기분UP 대출’은 금고 자체 신용등급이 5~7등급에 해당하는 중위신용자 중 금고실적이 우수하거나, 신용대출을 성실하게 상환한 고객을 대상으로 한다. 한도는 시중 중금리상품보다 높은 최대 4000만원까지 적용했다. 금리는 연 평균 7% 수준으로 운용된다.

자영업자 전용 상품인 ‘사장님드림UP대출’은 금고 자체 신용등급이 1~5등급에 해당하고 사업기간이 3년 이상인 자영업자가 대상이다. 사업기간, 연매출액 등에 따라 평균금리 연 6% 수준에서 최대 6000만원까지 대출한도가 부여된다.

한편 중앙회는 지난 5월부터 이달까지 금고거래 실적 등을 바탕으로 고객의 신용평가시스템을 고도화하고, 주 고객층인 소상공인과 자영업자를 위한 전용 신용평가시스템을 신규 개발했다.

윤희은 기자 sou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특목고·자사고 폐지,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