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 추미애 영수회담 제안 수용…"내일 양자 회담"

입력 2016-11-14 10:28 수정 2016-11-14 10:28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 / 한국경제DB

청와대가 더불어민주당 추미애 대표가 제안한 박근혜 대통령과의 영수회담 제안을 수락한다는 입장을 추 대표측에 전달한 것으로 14일 알려졌다.

박 대통령과 추 대표의 회담은 15일 개최하는 방향으로 조율되는 것으로 전해졌다.

정치권 관계자는 "청와대는 민주당의 제안을 수용하면서 15일 양자회담을 하자고 전해온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