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큐스앤자루(1,43550 +3.61%)는 올해 3분기까지 연결 기준 누적 매출이 전년 대비 79% 증가한 301억원을 기록했다고 14일 밝혔다.

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59% 늘어난 3억4000만원으로 나타났다.

이큐스앤자루의 실적 성장은 지난 7월 인수한 화장품 유통회사 JK인터내셔널의 실적 반영에 따른 것이다. JK인터내셔널은 3분기까지 누적 매출 383억원, 영업이익 46억원을 달성했다.

매출에 비해 이익 성장이 느린 것은 내년 착공할 JK인터내셔날의 신사옥 부지 인수 및 건물 설계와 관련된 일시적 비용 반영에 따른 것이다.

이큐스앤자루 관계자는 "3분기 실적 중 JK인터내셔널의 매출은 2개월분만 반영됐다"며 "4분기는 화장품시장의 성수기이고 JK인터내셔널의 실적이 온기 반영되는 만큼 실적이 더 증가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김아름 한경닷컴 기자 armijja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