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 "박근혜 대통령, 국민 목소리 무거운 마음으로 들었다"

입력 2016-11-13 14:55 수정 2016-11-13 14:55

박근혜 대통령. / 청와대 홈페이지

정연국 청와대 대변인은 100만명이 참석한 것으로 추산되는 촛불집회와 관련해 "대통령께서는 어제 국민 여러분의 목소리를 무거운 마음으로 들었으며 현 상황의 엄중함을 깊이 인식하고 있다"고 13일 밝혔다.

정연국 대변인은 이날 또 "박 대통령은 대통령으로서 책임을 다하고 국정을 정상화하기 위해 고심하고 있다"고 전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특목고·자사고 폐지,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