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희열의 스케치북 효린 박서준 / 사진 = 한경DB

씨스타 효린과 배우 박서준이 절친한 사이임을 밝혔다.

12일 방송된 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에 게스트로 출연한 씨스타 멤버 효린이 배우 박서준과의 각별함을 드러냈다.

이날 MC 유희열은 "남자 사람 친구라도 이상기류가 있을 것 같다"라는 질문에 효린이 "나를 남자로 생각한다. 없다"라고 답하자 "사실인지 아닌지 모셔보겠다"라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관객의 환호 속 등장한 박서준은 "앨범 낸 효린을 위해 왔다"며 "군대에서 씨스타 무대를 처음 봤을 땐 친해질 줄 몰랐는데 드라마로 알게 되면서 앨범 나오면 수록곡까지 듣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내 감성은 타이틀 곡보다는 수록곡이더라. 'Crying'이 좋더라"라며 "이런 친구가 있어서 고맙다"라고 덧붙였다.

한경닷컴 스포츠연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