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세월호 7시간 밝혀라"…박근혜 대통령 고발 검토

입력 2016-11-13 10:36 수정 2016-11-13 10:36

이재명 성남시장. / 한국경제DB

이재명 성남시장은 "'세월호 7시간을 밝히고 책임을 묻기 위해 대통령 고발을 검토하겠다"고 13일 밝혔다.

이 시장은 이날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의심과 비난을 무릅쓰고 참사 당시 행적을 못 밝히는 건, 구조책임자인 대통령이 구조방치로 304명을 죽인 사실보다 더 기겁할 '딴짓'을 했다는 해석이 가능하다"며 이런 입장을 내놨다.

그는 "납득 어려운 '딴짓'을 하면서 직무를 유기했을 가능성이 높고 업무상과실치사죄에도 해당될 수 있다"고 지적했다.

또 "현직 대통령은 처벌 불능이라 웃음거리가 될까 봐 고발을 임기 후로 미뤘는데, 탄핵할 상황이라 탄핵사유를 추가하고 좀 더 일찍 책임추궁을 하기 위해 고발을 검토한다"며 "여러분 의견은요?"라고 물었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