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목! 이 상품]

메트라이프 '무배당 미리 받는 변액종신보험 공감', 암·치매 등 발병시 가입액의 80% 선지급

입력 2016-11-13 14:05 수정 2016-11-13 14:05

지면 지면정보

2016-11-14B5면

메트라이프생명은 최근 질병·사망뿐 아니라 생활비까지 보장해주는 ‘무배당 미리 받는 변액종신보험 공감’을 내놨다. 6대 질병, 4대 수술, 화상 및 중증 치매 등 확정진단을 받으면 가입금액의 최대 80%를 선지급해 치료비 등으로 활용할 수 있는 종신보험이다. 특히 한국인의 3대 사망원인인 암, 급성심근경색증, 뇌출혈에 대해 병의 진행 정도와 상관없이 보험금을 지급한다.

이 상품은 ‘소득보장형’으로 가입하면 55세, 60세, 65세 중 은퇴나이를 설정한 뒤 그 이전에 질병이 발생할 경우 선지급금 외에 추가로 매월 가입금액의 1%를 60회 확정 지급한다. 따라서 가입금액의 최대 160%까지 질병, 사망, 생활비를 동시에 보장받을 수 있다.

‘스텝형 납입방법’도 이 상품의 특징이다. 납입기간에 동일한 금액의 보험료를 납입하는 기본형과 달리 납입기간의 중간시점까지는 기본형보다 낮은 보험료를 내고, 그 이후 잔여기간에는 기본형보다 높은 보험료를 내는 방식이다. 비갱신형 무해지환급형 특약을 통해 최대 38%까지 보험료 부담도 낮췄다.

박신영 기자 nyuso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