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변성현 기자 ] '최순실 국정농단' 사태 책임을 물어 박근혜 대통령 퇴진을 요구하는 민중총궐기 대회가 열린 12일 열렸다. '청와대'라고 쓰인 상여가 세종로를 지나 청와대 방향으로 행진하고 있다.

변성현 한경닷컴 기자 byun84@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