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 '최순실 게이트' 진상 규명 긴급현안 질문 실시

입력 2016-11-11 06:43 수정 2016-11-11 06:43
국회는 11일 본회의를 열어 이른바 '최순실 게이트'의 진상을 규명하기 위한 긴급현안질문을 실시한다. 이날 질문에는 여당 의원의 참여 없이 야당 의원 12명이 나선다.

더불어민주당 안민석·송영길·박영선·김현권·이언주·박정·이개호·이재정 의원과 국민의당 정동영·신용현·김경진 의원, 정의당 노회찬 원내대표가 질의할 예정이다.

황교안 국무총리 등 19명의 국무위원이 참석해 질문에 답변한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