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변성현 기자 ] 배우 한지민이 10일 오후 서울 삼성동 메가박스 코엑스에서 열린 영화 '가려진 시간'(감독 엄태화, 제작 (주)바른손이앤에이) VIP시사회에 참석해 발걸음을 옮기고 있다.

강동원, 신은수 주연의 영화 '가려진 시간'은 화노도에서 일어난 의문의 실종사건 후 단 며칠 만에 어른이 돼 나타난 성민(강동원 분)과 유일하게 그를 믿어준 단 한 소녀 수린(신은수)의 이야기를 다룬 판타지 영화로 오는 16일 개봉 예정이다.

변성현 한경닷컴 기자 byun84@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