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년 만에 돌아온 '해리포터와…' 서점가 베스트셀러 1위에 올라

입력 2016-11-10 18:19 수정 2016-11-11 01:22

지면 지면정보

2016-11-11A28면

문학수첩이 10일 해리포터 시리즈 여덟 번째 책 《해리포터와 저주받은 아이》 1부를 출간했다. ‘해리포터’의 새 책이 국내에 나온 것은 2007년 이후 9년 만이다.

전편 《해리포터와 죽음의 성물》에서 19년이 흐른 뒤 영국 런던의 한 기차역에서 이야기를 시작하는 이 책은 소설이 아니라 희곡이다. 작가 조앤 롤링이 존 티퍼니, 잭 손과 함께 썼다. 한국어판은 예약판매만으로 교보문고, 예스24 등 주요 서점 베스트셀러 1위에 올랐다. 2부는 이달 24일 출간된다.

양병훈 기자 hu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