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트진로는 소주 브랜드 ‘참이슬’의 크리스마스 특별 한정판 출시한다고 10일 발표했다. 올해 처음 선보이는 참이슬 크리스마스 한정판은 참이슬 모델인 가수 아이유의 손글씨와 그림을 디자인에 삽입하고 큰 리본을 활용해 선물 포장의 느낌을 살렸다. 참이슬 후레시, 참이슬 클래식, 참이슬 16.9 등 세 가지 제품을 선보이며 하이트진로는 판매 수익금 일부를 어려운 이웃을 위해 기부할 계획이다. 참이슬 크리스마스 한정판은 오는 15일부터 전국 대형마트와 편의점, 주점 등에서 연말까지만 판매하며 출고가는 기존 제품과 같다. 노정동 기자 dong2@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