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로템, 보령화력 3부두 석탄설비 890억 규모 수주

입력 2016-11-09 18:05 수정 2016-11-10 02:01

지면 지면정보

2016-11-10A19면

현대로템은 중부발전이 발주한 보령화력발전소 3부두 석탄취급 설비 사업을 수주했다고 9일 밝혔다. 이 설비는 화력발전소에 인접한 부두를 통해 들어오는 석탄을 저장고로 운반하는 컨베이어벨트 시스템이다. 현대로템은 이번 수주로 2018년까지 보령화력발전소 3부두에 들어설 석탄취급 설비의 설계와 제작, 설치, 시운전 등을 맡게 됐다. 사업 규모는 약 890억원이다.

현대로템은 이 설비에 국내 최초로 알루미늄 소재로 된 공기 부상 컨베이어벨트를 공급한다.

안대규 기자 powerzanic@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