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에르 가니에르, 미슐랭 2스타 기념 단품 메뉴 출시

입력 2016-11-09 14:24 수정 2016-11-09 14:24
롯데호텔은 프렌치 레스토랑 피에르 가니에르 서울이 오는 14일부터 '미슐랭 2스타 선정 기념 단품 메뉴'를 선보인다고 9일 밝혔다.

제철 해산물로 만든 앙트레 메뉴인 '씨 가든', 양고기의 여러 부위를 맛볼 수 있는 '램', '옥돔구이', '시그니처 디저트 5종' 등을 5만~11만원에 선보인다.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bloomi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