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예능 프로그램 '힙합의 민족 시즌 2'에 SBS '케이팝 스타'에서 주목받았던 이미쉘이 출연해 화제다.

그의 방송 출연은 4년 만으로, 한층 성숙해진 모습과 랩 실력으로 깊은 인상을 남겼다.

지난 8일 방송에서 이미쉘은 다른 참가자들과는 달리 직접 쓴 자작 랩으로 심사위원과 방청객을 사로잡았다. 풍부한 감성과 특유의 리듬감이 돋보였다는 평가다.

네티즌들은 "이 정도면 바로 우승인데?" "최고였다, 우승예감!" 소름 돋는 무대였다" 등의 호평을 쏟아냈다.

한경닷컴 스포츠연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