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 "朴대통령, 물러나는 것이 유일한 해결 방법"

입력 2016-11-08 09:24 수정 2016-11-08 09:24

안철수 국민의당 전 상임대표는 8일 "박근혜 대통령이 물러나는 것이 문제를 근본적으로 해결하고 상황을 빨리 수습할 수 있는 유일한 길"이라고 말했다. 한경DB.

안철수 국민의당 전 상임대표는 8일 "박근혜 대통령이 물러나는 것이 문제를 근본적으로 해결하고 상황을 빨리 수습할 수 있는 유일한 길"이라고 말했다.

안 전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비대위원-국회의원 연석회의에 참석해 "박 대통령이 자리를 계속 차지하고 있는 것이 더 큰 불안요소가 된다"면서 이처럼 말했다.

그는 "박 대통령의 국기붕괴사건으로 국정이 마비된 지 2주가 지나면서 대한민국에 경제위기와 외교위기가 동시에 닥치고 있다"며 "가뜩이나 힘든 국민의 삶이 더 어려워지고 있다"고 지적했다.

그는 "정치인은 국민의 분노와 불안을 함께 느끼고 국민의 용감한 행동에 응답해야 한다"며 "국난사태 해결에 여야나 보수·진보가 따로 있을 수 없다"고 했다.

그는 "문제 해결을 위한 일이라면 누구도 만나고 언제든 어디든 달려가겠다"며 "난국을 수습하는 데 제가 가진 모든 노력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