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위아(52,800100 +0.19%)는 국내 최초 친환경 4륜 구동 시스템을 개발했다고 8일 공시했다.

회사 측은 "앞으로 친환경차 주도의 자동차 부품시장에서의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한 것"이라며 "스포츠유틸리티 차량(SUV) 및 친환경차 판매 증가에 따라 매출액 확대 및 수익구조 개선이 나타날 것"이라고 말했다.

김근희 한경닷컴 기자 tkfcka7@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