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홈페이지에 태풍 침수차 차대번호 공개

입력 2016-11-08 08:36 수정 2016-11-08 08:36

현대자동차는 8일 홈페이지에 태풍 '차바'로 인해 침수된 차량 1087대의 차대번호를 일괄 게시했다.

현대차 관계자는 "고객들이 본인 차량이 침수차인지 직접 확인할 수 있도록 침수차 전 차량의 차대번호를 현대차 홈페이지에 일괄 공개했다"고 설명했다.

현대차는 지난달 초 태풍 '차바'로 인한 울산지역 집중 호우로 침수된 신차를 전량 폐기한다고 밝혔다. 이번 차대번호 공개는 그 후속 조치다.

폐기 대상 차량은 현대차 울산공장 출고센터와 배송센터 등에 주차돼 있다가 실내에 빗물이 유입된 전 차량이다. 이들 차량이 일괄 폐기되면 침수차량은 물론 해당 차량의 부품까지도 시중에 유통되는 것이 불가능해진다.

현대차는 태풍 피해 차량을 실습과 연구 목적으로 기증한다. 신청 절차는 이날 홈페이지에 함께 공개됐다. 전국 자동차 관련 학과가 개설된 특성화 고등학교, 대학, 창업지원 기관, 스타트업 등은 기증을 신청 할 수 있다.

안혜원 한경닷컴 기자 anhw@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