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혁 기자 ] 방송인 박샤론이 8일 오후 서울 이촌동 CGV용산에서 열린 영화 '순종'(감독 김동민, 이주훈, 제작 CBS) VIP시사회에 참석해 발걸음을 옮기고 있다.

'순종'은 아프리카 우간다와 서남아시아 레바논에서 자신의 삶을 내려놓고 현지인들과 함께 생활하는 한국인 선교사들의 이야기를 담은 이야기로 오는 17일 개봉 예정이다.

최혁 한경닷컴 기자 chokob@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