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미국·영국 '무적의 방패' 훈련

입력 2016-11-08 17:37 수정 2016-11-09

지면 지면정보

2016-11-09A32면

한국과 미국뿐 아니라 영국까지 참여한 공군 연합훈련인 ‘무적의 방패’ 훈련이 10일까지 한반도 상공에서 열린다. 방한한 스티븐 힐리어 영국 공군 참모총장(사진)은 8일 오산 주한미군 공군기지에서 “이번 훈련으로 대한민국공군과 영국왕립공군 간 관계가 발전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훈련에는 영국 왕립공군 제2대대 소속 유로파이터 타이푼 4대가 C-17 수송기와 A330 MRTT 공중급유기, 200여명의 장병과 함께 참가했다.

정태웅 기자 redae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