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2월 완공

차병원그룹은 8일 국제 여성병원인 일산 글로벌라이프센터 기공식을 열었다. 경기 고양시 장항동에 연면적 7만2725㎡, 지하 8층~지상 13층 규모로 세우는 이 센터는 2019년 2월 완공 예정이다. 기공식에는 차광렬 차병원그룹 총괄회장(왼쪽 여섯 번째)과 이훈규 차의과학대 총장, 김석준 쌍용건설 회장 등이 참석했다.

차병원그룹은 이곳에 병원, 바이오연구소, 제약회사, 주거단지 등을 갖춘 바이오시티를 조성할 계획이다.

이날 축사에서 차 총괄회장은 “일산 글로벌라이프센터는 비행기로 세 시간 이내 걸리는 중국 등 아시아 여성의 10대 질병을 타깃으로 하는 세계적 병원이 될 것”이라며 “바이오시티를 조성해 고양시가 세계적 의료 도시가 되는 발판이 되겠다”고 말했다.

이지현 기자 bluesk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