맵퍼스 '아틀란 내비 SDK', 광주 소방안전본부에 적용

입력 2016-11-08 15:19 수정 2016-11-08 15:19

광주시 소방안전본부가 맵퍼스의 '아틀란 내비 SDK'를 이용해 만든 앱(응용프로그램). / 사진=맵퍼스 제공

전자지도 소프트웨어 업체 맵퍼스는 광주시 소방안전본부가 자사의 내비게이션 개발 툴(도구) '아틀란 내비 SDK'를 적용했다고 8일 밝혔다.

아틀란 내비 SDK는 맵퍼스의 내비게이션 '아틀란3D'를 바탕으로 기업이 원하는 형태에 따라 새로운 앱(응용프로그램)을 개발할 수 있도록 한 솔루션이다. 불필요한 내비게이션 기능은 삭제하고 업체의 고유 업무에 필요한 기능은 추가해 새로운 형태의 업무용 앱을 개발할 수 있다.
광주소방본부는 아틀란 내비SDK를 도입해 관제정보를 공유하는 자체 시스템 위에 전자지도와 내비게이션을 결합한 새로운 업무용 앱을 개발했다.

이를 통해 하나의 앱에서 지령 확인과 출동지 경로 안내가 가능해졌다는 설명이다. 기존에는 소방차 출동 시 별도의 시스템에서 지령을 받고 일반 내비게이션에 목적지를 입력해야했다. 또 관제센터와의 긴밀한 연결로 출동 효율성을 높이고 차량의 이동 정보를 실시간으로 파악할 수 있게 됐다.

김명준 맵퍼스 대표는 "아틀란 내비 SDK는 내비게이션을 자체 목적에 맞게 개발할 수 있는 툴"이라며 "빠른 출동이 필요한 긴급 서비스나 검침 점검 서비스, 유통 등 활용분야가 무궁무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희진 한경닷컴 기자 hotimpact@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셀프주유소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