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신용보증기금과 손잡고 ICT 우수 기업 지원 나서

입력 2016-11-08 14:55 수정 2016-11-08 15:10
우리은행은 8일 한국전자통신연구원·신용보증기금과 정보통신기술(ICT) 사업화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ICT 융복합 기술 사업화를 추진하는 우수 기업에 대해 금융·비(非)금융 지원을 위해 추진됐다.

이번 협약에 따라 한국전자통신연구원이 추천한 기업에 대한 보증·투융자 우대 지원, 기술 자문과 연구개발 지원, 공통 투자 협력 등이 이뤄질 예정이다. 황록 신용보증기금 이사장은 “다양한 금융·비금융 지원이 활성화돼 유망 중소기업을 발굴하고 지원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광구 우리은행장은 “이번 협약이 더 나아가 기술창업 활성화와 고용 창출로 이어지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은정 기자 kej@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