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정병건 주무관, 지방공무원 청백봉사상 대상 수상

입력 2016-11-07 17:48 수정 2016-11-08 03:35

지면 지면정보

2016-11-08A32면

행정자치부는 7일 서울 태평로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제40회 청백봉사상 시상식을 열고 정병건 울산시 상수도사업본부 주무관(52·사진) 등 지방공무원 15명을 시상했다. 올해 대상을 받은 정 주무관은 상수원 부유물을 제거하기 위한 청소선 선박을 2009년 자체 제작해 수거 기간과 담당 인력을 획기적으로 단축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본상 수상자로는 홀몸노인과 장애인을 위한 희망도우미 사업 추진(이성숙 서울 강서구 주무관)과 중소기업 성장 희망 사다리 사업 추진(김준년 부산시 주무관), 접도구역 완화 규제개혁(백영현 경기 포천시 사무관) 등 지역 발전과 주민서비스 향상에 헌신한 14명이 선정됐다.

강경민 기자 kkm1026@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