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카드, ‘데이터 품질대상’ 대상 수상

입력 2016-11-07 15:37 수정 2016-11-07 15:39
현대카드는 미래창조과학부가 주최한 ‘데이터 품질대상’에서 장관상인 대상을 수상했다고 7일 밝혔다. 금융회사 중에서 대상 수상은 처음이다.

데이터 품질대상은 국내 주요기업과 공공기관 중 정보기술(IT) 데이터 품질관리 수준이 가장 뛰어난 기업을 선정하는 상이다. 현대카드는 데이터 품질향상을 위해 암호화와 정보보호 등급관리에 중점을 둔 데이터 관리시스템을 구축하고, 고도화 작업을 거쳐 전사적인 데이터 관리 시스템으로 확장시킨 것에 대해 높은 평가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윤희은 기자 sou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