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오정민 기자 ] 에이블씨엔씨는 지난 3분기 연결 기준 영업이익이 3억1100만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78.0% 감소했다고 7일 밝혔다.

같은 기간 당기순이익은 25억2800만원의 순손실을 기록해 적자 전환했다. 매출은 937억100만원으로 4.21% 늘었다.

영업이익 감소 이유에 대해 회사 측은 원가율 상승과 정기 세무조사 결과 반영, 원화 가치 하락 등을 꼽았다.

에이블씨엔씨는 "올해 3분기 누적 영업이익과 당기 순이익은 각각 115억원, 70억원으로 153.5%, 27.1%씩 늘었다"며 "최근 출시한 미샤 텐션팩트와 이탈프리즘 등이 시장에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고 설명했다.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bloomi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