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나항공, 3분기 영업이익 1516억원…전년비 233%↑

입력 2016-11-07 11:03 수정 2016-11-07 11:03
아시아나항공은 올해 3분기 연결 기준 영업이익이 1516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233% 증가했다고 7일 밝혔다.

같은 기간 매출액은 9.4% 늘어난 1조5554억원을 기록했다. 당기순이익은 1526억원으로 흑자로 전환했다.

아시아나항공 측은 "유가하락에 따른 유류할증료 미징수, 원화강세 및 추석연휴 효과 등으로 내국인 출국수요 호조세가 지속됐다"며 "특히 작년 MERS 영향으로 감소하였던 중국, 일본 등 중단거리 입국수요가 큰 폭으로 증가하는 등 전 노선에 걸쳐 수요가 크게 증가했다"고 설명했다.

3분기 누적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346.9% 증가한 2163억원이다. 매출액은 같은 기간 3.9% 오른 4조2987억원이었다. 당기순이익은 흑자 전환해 1704억원을 기록했으며, 이자보상배율은 1.9배로 개선됐다.

안혜원 한경닷컴 기자 anhw@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