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장 재도전에 나선 두산(109,0002,500 -2.24%)밥캣이 공모가가 3만원으로 확정됐다고 7일 밝혔다.

두산밥캣에 따르면 지난 3~4일 진행된 수요예측에서 총 406개 기관이 참여했으며 경쟁률은 9.81대 1을 기록했다.

두산밥캣은 오는 8~9일 이틀 간 일반 청약을 거쳐, 18일 상장할 예정이다.


채선희 한경닷컴 기자 csun00@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