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누리당, 최고위원회의 열어 지도부 사퇴 논의 예정

입력 2016-11-07 06:26 수정 2016-11-07 06:26
새누리당은 7일 오전 여의도 당사에서 최고위원회의를 열고 비주류 의원들이 제기한 지도부 사퇴 문제를 논의한다.

최고위원 가운데 유일한 비주류인 강석호 최고위원이 지난 4일 의원총회 직후 이정현 대표가 사의 표명을 하지 않으면 자신이 먼저 사퇴하겠다고 한 상황이다. 이날 회의가 당 내홍 사태의 최대 분수령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이정현 대표는 지난 주말 당내 중진의원 및 각계 원로와 접촉, 정국 상황과 수습책에 대한 조언을 구하며 자신의 거취 문제까지도 고민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