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안보산업전략연구원, 사이버 안보 컨퍼런스 개최

입력 2016-11-04 16:13 수정 2016-11-04 16:13

미래안보산업전략연구원은 4일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4차 산업혁명, 초연결사회에서 사이버 안보 및 정보보호'를 주제로 콘퍼런스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 콘퍼런스는 미래안보산업전략연구원이 주관하고 국회 관련 위원회와 정부 관련 연구소, 학회, 단체 등이 후원했다. 행사에는 각계 보안 전문가 15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기조발표를 맡은 신병곤 미래산업전략연구원 사이버안보위원장은 "사물인터넷(IoT)을 기반으로 한 4차 산업혁명 시대 초연결 사회에서의 사이버 위협은 개별적인 대응으로는 해결하기 어렵다"며 "국가를 위협하는 국가안보 차원 시각에서 접근해야 한다"고 말했다.

기조연설 후 이어진 패널 토론에서는 국회 및 정부가 제출한 '사이버안보에 관한 기본법률'을 조기 제정해야 한다는 주장이 나왔다. 또 토론자들은 기업들이 정보보호에 우선 순위를 둔 투자를 진행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미래안보산업전략연구원 관계자는 "이번 콘퍼런스를 시작으로 4차 산업혁명 시대 초연결사회에서 한국이 사이버안보에서 글로벌 경쟁력을 갖출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안혜원 한경닷컴 기자 anhw@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