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험개발원은 3일 사원총회를 열고 성대규 전 금융위원회 공적자금관리위원회 사무국장(49·사진)을 제11대 원장으로 선출했다.

임기는 3년이며 취임식은 7일 열린다. 성 원장은 대구 능인고와 한양대 경제학과를 졸업하고 제33회 행정고시에 합격했다. 주프랑스 한국대사관 재경관, 기획재정부 국정기획수석실 행정관을 거쳐 금융위 보험과장과 공자위 사무국장을 지냈다. 성 원장은 2003년 보험업법 전면 개정 작업을 주도해 방카슈랑스(은행에서 파는 보험) 단계적 도입 등의 토대를 마련하는 데 기여했다. 그는 지난달 두 차례 시행한 신임 원장 공모에 지원한 유일한 후보였다.

윤희은 기자 sou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