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고강도 부동산 대책 발표…"필요시 투기과열지구 지정"

입력 2016-11-03 07:51 수정 2016-11-03 07:51
정부가 3일 과열 양상을 보이고 있는 부동산 시장을 안정화시키기 위해 고강도 추가 대책을 내놨다.

유일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이날 경제관계장관회의를 열고 "실수요자 중심의 선별적 주택 안정화 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밝혔다.

유 부총리는 "필요시 투기과열지구를 지정하는 등 부동산 시장 안정을 위해 강력히 대응할 것"이라며 "분양권 전매제한과 청약 1순위 등 청약제도를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