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누리당, 김병준 총리 내정 '긍정 평가'

입력 2016-11-02 10:06 수정 2016-11-02 10:06
새누리당은 2일 박근혜 대통령이 신임 국무총리에 참여정부 정책실장을 지낸 김병준 교수를 내정하는 등 총리와 경제부총리 교체를 전격 발표한 데 대해 국정 정상화의 의지를 나타낸 것이라고 평가했다.

김성원 대변인은 이날 공식 논평에서 "이번 개각은 위기에 처한 국정을 정상화하기 위한 강력한 의지의 표현"이라고 밝혔다.

김 대변인은 "이번 개각이 국가적 위기를 극복하는 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 며 "야당도 책임있는 자세로 이번 개각에 대해 협조해줄 것을 당부한다"고 강조했다. 또 김 총리 내정자에 대해 "참여정부 시절 청와대 정책실장과 교육부총리를 역임하는 등 폭넓은 경험과 안목을 토대로 내각을 이끌어나갈 적임자"라고 평가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