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사당역과 KTX 광명역을 오가는 직통 셔틀버스가 연내 운행을 시작한다. 코레일은 1일 계열사인 코레일네트웍스가 경기 광명시로부터 사당역과 광명역 사이를 논스톱으로 운행하는 직행좌석버스 운송사업자로 선정됐다고 발표했다. 직통버스를 이용하면 사당역에서 광명역까지 15~20분이면 도착할 수 있다. 배차 간격은 5~10분이다. 광명역에서 KTX를 이용하면 서울(용산)역보다 소요 시간이 20~30분 단축되고, KTX 운임도 2100원 저렴하다. 코레일은 이 노선에 37석짜리 프리미엄급 버스를 투입할 계획이다.

백승현 기자 argo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