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오롱, 일본에 5000억 바이오 기술 수출

입력 2016-11-01 17:49 수정 2017-07-07 09:38

지면 지면정보

2016-11-02A1면

코오롱생명과학이 일본에 5000억원 규모의 유전자치료제 기술을 수출했다.

코오롱생명과학은 일본 미쓰비시다나베제약과 457억엔(약 4972억원)에 퇴행성 관절염 세포유전자치료제 인보사를 기술수출하는 계약을 맺었다고 1일 발표했다. 인보사는 수술 없이 1회 주사로 1년 이상 퇴행성 관절염을 완화하는 바이오 신약이다. 퇴행성 관절염 세포유전자치료제로는 세계 최초다.

코오롱생명과학은 미쓰비시다나베제약에서 계약금 25억엔(약 272억원)과 단계별 기술료 432억엔(약 4700억원)을 받는다. 판매 성과에 따른 로열티도 있다.

조미현 기자 mwis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