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O 한마디]

권오준 포스코 회장

입력 2016-11-01 19:04 수정 2016-11-02 01:30

지면 지면정보

2016-11-02A15면

“포스코는 철강 공급사를 넘어 고객의 솔루션 파트너가 되려고 한다. 어떻게 하면 강재를 더 편하고 더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을지, 어떻게 하면 고객사 제품의 가치를 더 높일 수 있을지 고민한다. 포스코가 보유하고 있는 다양한 경험과 노하우를 고객과 공유하며 고객의 요청에 보다 신속하게 대응하는 체계를 갖춰 가겠다.”

-권오준 포스코 회장, 1일 열린 ‘포스코 글로벌 EVI포럼 2016’에서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