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윤선 문화체육관광부장관 "최순실 청탁 받은 일 없다"

입력 2016-11-01 11:30 수정 2016-11-01 11:33

조윤선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사진=한국경제DB

조윤선 문화체육관광부장관은 1일 "최순실 씨를 본 적도 없고, 통화한 적도 없다. 청탁을 받은 일도 없다"고 말했다.

조윤선 장관은 이날 국회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해 더불어민주당 김병욱 의원이 "최 씨를 만난 적이 없느냐"고 묻자 이같이 답했다.

조윤선 장관은 "최순실 씨에 대해서는 2007년 (대선) 경선 때부터 언론 보도를 접하거나 사인들이 하는 얘기를 인용한 보도를 들은 것 밖에 없다" 며 "이외에는 최씨는 면식도 없다"고 말했다. 그는 "제가 일관되게 드린 답이 사실이다"라고 거듭 강조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