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슐랭가이드가 고른 3만5000원 이하 서울 맛집은?

입력 2016-11-01 14:41 수정 2016-11-01 14:41

세계적인 레스토랑 평가서 미슐랭가이드가 고른 3만5000원 이하 예산 맛집은 어디일까.

미슐랭 가이드 서울편 빕 구르망 목록(자료=미쉐린코리아 제공)

미쉐린코리아는 1일 미슐랭가이드의 서울편 홈페이지를 열고 합리적인 가격의 맛집인 '빕 구르망'을 공개했다.
빕 구르망은 1957년 도입된 '합리적인 가격의 친근한 분위기를 갖춘 식당'이다. 구체적인 가격(유럽 지역 35유로·일본 5000엔·미국 40달러)을 기준으로 맛있는 음식점에 미쉐린의 마스코트 비벤덤이 입맛을 다시는 픽토그램을 부여한다. 서울편에서는 가격을 평균 3만5000원 이하 수준으로 잡았다.

한식을 주류로 냉면, 만두 등 일품요리가 주축이 된 36개 음식점이 꼽혔다. 강남 지역(강남·서초·송파구) 음식점은 10개가 조금 넘는 데 그쳐 상대적으로 숫자가 적었다.

미슐랭가이드 서울편은 오는 7일 발간된다. 국내 주요 대형 서점을 통해 사전 예약할 수 있다.

김보형 미쉐린코리아 사장은 "보다 다양한 미식경험 제공이라는 가이드의 취지를 서울의 첫 번째 빕 구르망 레스토랑을 통해 공감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bloomi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