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부대우전자, 말레이시아 시장 공략 속도낸다

입력 2016-11-01 08:22 수정 2016-11-01 08:23

동부대우전자 말레이시아 HOMEDEC 박람회 전시관에서 현지 소비자들이 복고풍 디자인 ‘더 클래식’ 냉장고 제품을 구경하고 있다 / 제공 동부대우전자


동부대우전자는 말레이시아 시장 공략을 가속화한다고 1일 밝혔다. 회사 측은 제품 종류를 2배로 확대하고 공격적 마케팅을 전개하겠단 계획이다.

동부대우전자는 기존 소형 냉장고와 전자동 세탁기 위주의 제품 라인업을 확대해 올해 글로벌 플랫폼 (GPF) 냉장고, 양문형 냉장고, 클래식 냉장고를 새로 출시했다. 또 드럼세탁기 신제품과 TV, 에어컨 시장에 재진출하며 제품 라인업을 100여개 가까이 늘렸다. 전년대비 2배 규모다.

특히 동부대우전자는 말레이시아 현지의상인 ‘바틱(Batik)’을 자동세탁할 수 있는 바틱 케어 세탁기와 동남아 음식 자동조리기능 ‘아얌고랭 복합오븐’ 을 출시했다. 현지 특화 제품으로 선보인 ‘바틱 케이 세탁기’의 선풍적인 인기에 힘입어 연말까지 드럼세탁기 전 모델에 ‘바틱 케어’ 기능을 적용할 예정이다.
향후 현지특화 가전을 통한 브랜드 인지도를 기반으로 프리미엄 제품군으로까지 라인업 확대를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라인업 확대와 함께 동부대우전자는 공격적인 마케팅 활동의 일환으로 지난달 말 말레이시아 수도 쿠알라룸푸르 컨벤션 센터에서 진행된 홈디자인 박람회 ‘홈덱(HOMEDEC Kuala Lumpur 2016)에 참가했다.

냉장고, 세탁기, 전자레인지 등 신제품 40여 모델을 새로 선보인 동부대우전자는 ’바틱 케어 세탁기‘, ’아얌고랭 복합오븐‘ 등 현지특화 가전과 함께 벽걸이 드럼세탁기 ’미니‘, 복고풍 디자인 ’더 클래식‘ 냉장고 등 전략가전 신제품으로 현지 언론 및 바이어들의 관심을 끌었다.

말레이시아 시장 장악을 위해 지난해 연말 현지법인의 지분 100%를 확보한 동부대우전자는 이번 박람회 참석을 필두로 진출 23주년을 기념하여 하버노만(Harvey Norman), 통행(Toong Heng), 원리빙(One Living), 리힌(Lee Hin) 등 말레이시아 주요 가전 유통 업체들과 손잡고 연말까지 다양한 판촉 행사를 진행, 시장 공략을 본격화 한다는 방침이다.

이진욱 한경닷컴 기자 showgu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