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더에게 낙관적인 인생관은 매우 중요하다. 조직을 이끌다 보면 사건이 생기고 분위기가 완전히 가라앉을 때가 있다. 그런 상황에선 아무도 데비 다우너(미국 코미디쇼의 우울한 캐릭터)를 좋아하지 않는다. 리더는 조직이 위기에서도 기회를 찾아낼 수 있도록 낙관적인 ‘버팀목’이 돼야 한다.”

-데버러 제임스 미국 공군성 장관, 뉴욕타임스 인터뷰에서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