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파홀딩스(13,900100 +0.72%)는 지난 28일 미국 바이럴진의 지분 인수를 위한 150억원의 투자 집행을 모두 완료했다고 31일 밝혔다.

회사 측은 "당초 31일까지 50억원을 최종 지급할 예정이었으나 이를 며칠 앞당겨 28일에 조기 집행했다"며 "자회사인 알파바이오랩스와 총 37.64%의 지분을 보유하게 됐다"고 말했다.

알파홀딩스는 바이럴진이 개발 중인 대장암GCC치료제가 미 식품의약안전청(FDA)에서 희귀의약품으로 지정받을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희귀의약품에 지정되면 임상 2상 이후 판매가 가능해진다.
바이럴진이 개발 중인 대장암GCC 치료제는 아데노바이러스에 바이럴진이 개발한 GCC를 인식할 수 있는 재조합 된 수용체를 넣어 주사하고, 이를 공격하기 위해 몸의 면역세포가 반응하는 형태다. 면역세포는 아데노바이러스와 결합 후 GCC를 인식할 수 있게 되는데, 타 기관에 전이된 GCC를 공격하는 것은 물론 GCC와 붙어있는 암세포까지 공격하게 된다는 설명이다.

알파홀딩스 관계자는 "바이럴진의 신약 개발이 완료되면 향후 상당한 매출을 시현할 수 있을 것"이라며 "연내 임상 2상 완료와 함께 FDA 희귀의약품으로 지정받아 판매를 개시하는 것이 목표"라고 밝혔다.

김아름 한경닷컴 기자 armijja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