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

'비선실세' 의혹 최순실, 귀국 후 변호인 통해 기자회견

입력 2016-10-30 10:03 수정 2016-10-30 10:03
'비선 실세' 의혹을 받고 있는 최순실 씨는 30일 변호인을 통해 "검찰 소환에 응하기 위해 이날 인천국제공항으로 귀국했다"며 "국민 여러분께 좌절과 실망을 안겨드려 죄송한 마음"이라고 말했다.

다음은 최 씨가 변호인을 통해 밝힌 기자회견 전문.

"최순실 씨는 검찰 소환에 응하기 위해서 2016년 10월30일 7시35분경 브리티시에어라인 항공편으로 인천국제공항에 도착했습니다.

최 씨는 변호인과 상의하여 검찰 수사팀과 소환 일정등에 대해 연락을 하고 있습니다.

변호인은 수사 담당자인 검찰에게 최 씨가 건강이 안 좋고 장시간 비행으로 지쳐있으므로 하루 정도 몸을 추스릴 수 있는 시간적 여유를 달라고 요청했습니다.

최 씨는 검찰 수사에 적극 임하겠으며 있는 그대로 진술하고자 합니다. 자신으로 인해 국민 여러분께 좌절과 허탈감을 가져온데 대해 깊이 사죄 드리는 심경을 표하고 있습니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