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는 27일 서울 서초구 서초사옥 다목적홀에서 임시 주주총회를 열어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사내이사(등기이사) 선임 안건을 승인했다.

삼성전자 이사회 의장인 권오현 대표이사 부회장은 "많은 주주가 동의 의사를 밝혀 원안대로 통과시키도록 하겠다. 박수로써 의결하겠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산업경제팀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