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칼텍스(대표 허진수 부회장·사진)가 전남 여수에서 운영하는 무료 급식소 ‘GS칼텍스 사랑나눔터’ 봉사단이 27일 보건복지부 등이 주관하는 2016 대한민국 나눔국민대상에서 대통령상을 받았다. GS칼텍스 사랑나눔터는 여수지역 홀몸노인 결식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2008년 여수시 연등동에 문을 연 무료 급식소다. 개소 이후 지난 9월까지 약 3만4000명이 자원 봉사에 참여했다. 봉사단이 배식한 급식 인원은 9년간 67만여명에 달한다.

주용석 기자 hohobo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