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유망벤처 10곳, 서울서 투자 설명회

입력 2016-10-26 18:21 수정 2016-10-27 04:41

지면 지면정보

2016-10-27A32면

충청남도는 다음달 1일 서울 서초구 양재동 더케이호텔에서 도내 벤처기업 투자유치 설명회를 연다고 26일 발표했다.

설명회에는 국내 창업·투자 전문기관인 D캠프(D.Camp), 한국벤처투자, 한국엔젤투자협회 등 전문투자자 및 엔젤투자자 등이 참가한다. 참가 벤처기업은 지난 8월 벤처창업경진대회에서 선정된 IT(정보기술)영상, 기계부품, 바이오식품 분야 우수기업 중 10곳이다.

도가 벤처기업 투자 설명회를 서울에서 여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도 관계자는 “지난해 10월 벤처기업 육성을 위해 50억원 규모의 엔젤투자매칭펀드를 결성해 운영 중”이라며 “도내 벤처기업이 서울지역 투자자로부터 자금을 유치하는 성과를 내 중견기업으로 성장하도록 돕겠다”고 말했다.

홍성=임호범 기자 lh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