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아이티글로벌(3,2200 0.00%)은 26일 현 대표이사의 횡령설 및 가장납입설의 사실 여부를 묻는 조회공시 답변에서 "횡령 및 가장납입설과 관련해 서울남부지검에 진정서가 접수된 적이 있으나 취하됐음을 확인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향후 추가적인 사실이 확인될 경우 즉시 재공시하겠다"라고 덧붙였다.

정현영 한경닷컴 기자 jh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