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대, 청년희망재단과 '청년취업 지원' 업무협약

입력 2016-10-25 15:32 수정 2016-10-25 15:32

세종대와 청년희망재단이 25일 취업지원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가운데 협약서를 들고 있는 두 사람이 신구 세종대 총장(오른쪽)과 박희재 청년희망재단 이사장. / 세종대 제공

[ 김봉구 기자 ] 세종대는 25일 청년희망재단과 청년취업 지원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에 따라 세종대는 청년희망재단이 수행하는 일자리·취업·멘토링 등 지원프로그램에 대해 재학생들에게 적극 홍보하고, 온라인 채용박람회 구인 요건에 적합한 우수 학생을 추천하며 학생들이 활용할 수 있는 관련 자료도 제공키로 했다.

청년희망재단은 멘토링 서비스, 일자리 원스톱 정보센터, 창업능력 개발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청년들의 해외시장 진출을 돕고 인재를 육성하는 취지에서 청년 글로벌 보부상 사업을 비롯해 청년 인재와 스타트업 등 벤처기업을 연결해주는 사업도 펼치고 있다.

신구 세종대 총장은 협약식에서 “양 기관이 힘을 합쳐 심각한 청년실업 문제를 풀어나가면 학생들에게 희망과 포부를 심어줄 수 있을 것”이라며 “대학은 열정과 도전정신을 바탕으로 기업이 필요로 하는 인재 양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봉구 한경닷컴 기자 kbk9@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